top of page

테슬라 미국서 또 집단소송 당해… "주행거리 속였다"

테슬라가 실제 주행거리가 광고와 달라 소비자들을 속였다며 소송을 당했다.

8월3일 캘리포니아 북부 지방법원에 따르면 모델 Y 등 소유주 3명은 테슬라가 주행 거리를 허위로 광고했다며 지난 8월2일 집단 소송을 제기했다. 이들은 자신들의 차량이 광고된 주행거리에 크게 미치지 못했으며, 회사에 민원을 제기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원고측 애덤 에드워즈 변호사는 "간단히 말해 테슬라는 그들이 광고한 대로 작동하는 제품을 소비자들에게 배달할 의무가 있다"고 말했다. 모델 Y 소유자인 제임스 포터는 소송에서 "한 번 운전할 때 92마일을 운행했는데도 주행할 수 있는 거리는 약 182마일이 없어졌다"고 밝혔다. <곽성욱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S&P500, 2월9일 사상 첫 종가 5000 돌파… 기술주가 상승 견인

뉴욕증시의 대표 주가지수 중 하나인 S&P500지수가 사상 처음으로 종가 기준 5000선을 넘어섰다. 2월9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S&P500지수는 전장보다 28.70포인트(0.57%) 오른 5026.61로 마감했다. 앞서 S&P 500지수는 전날 최초로 5000선을 돌파했지만, 종가 기준으로는 5000고지를 지키지 못했다. 그러나 S&P 500지

Refundable 차일드택스 크레딧 1800불로 올리는 법안 1월31일 연방하원 통과

Refundable 차일드택스 크레딧을 1600불에서 1800불로 확대하는 초당적인 법안이 1월31일 저녁(미 동부시간) 연방하원을 통과했다. 상원통과 여부는 미지수다. 공화당 상원의원들은 법안을 수정하겠다고 벼르고 있다. 만약 법안이 상원을 통과한 후 바이든 대통령 서명을 받으면 올해 세금보고 때 곧바로 적용된다. 법안은 상원으로 보내졌다. 언론들에 따르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