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정보와 뉴스를 한눈에!

Quality news, where you want it, when you want it.

biznewsUSA가 제공하는 미국 뉴스
 

아직도 종이신문을 구독하십니까? 종이신문은 정보전달이 한~참 늦습니다. 종이신문에 실리는 기사는 하루 또는 이틀 전에 온라인에 올라간 기사들입니다. 신문(新聞)이 아닌 '구문'(舊聞)을 읽는 거지요.

 

미국경제신문은 작지만 빠른 디지털 신문입니다. 경제신문이지만 사실상 '종합뉴스' 사이트입니다. 데스크탑, 랩탑, 아이패드, 스마트폰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나 미국 최신뉴스를 한국어로 편하게 접하실 수 있습니다.

 

2021년 2월25일 현재 미국(47개주), 한국, 중국, 일본, 캐나다, 독일, 영국, 프랑스, 스페인, 포르투갈, 오스트리아, 호주, 뉴질랜드, 이스라엘, 아일랜드, 스웨덴, 노르웨이, 덴마크, 핀란드, 우크라이나, 인도, 브라질, 아르헨티나, 남아프리카 공화국 등 전 세계 45개국에서 한인 독자들이 미국경제신문 사이트에 접속하고 있으며, 매일 독자 베이스는 확대되고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는 질적으로 확실히 다릅니다. 경력을 합치면 50년이 넘는 최정상급 '신문쟁이' 3명이 여기저기 뒤지면서 기사를 찾고 작성하기 때문입니다.

미국경제신문은 생활정보, 브레이킹 뉴스, 한인 사건사고, 교육*대학입시 기사를 집중적으로 다룹니다. 애독자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을 바랍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2021년 2월25일

 

미국경제신문 필진 일동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