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2일 캘리포니아주 레귤러 언레디드 개스값 갤런당 평균 4.658불, 열라 비싸

캘리포니아주 개스값이 50개주 가운데 가장 비싼 것으로 드러나 주민들이 울상을 짓고 있다.

12일 현재 가주 내 87 레귤러 언레디드 개스값은 갤런당 평균 4.658불로 조사됐다. 전국 평균은 갤런당 3.416불에 불과했다. 북가주 일부 동네의 경우 개스값이 갤런당 5불에 육박하고 있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미국에선 어느 대학에서 학사학위를 따야 졸업 후 가장 높은 연봉을 받을까. 페이스케일(Payscale.com) 조사결과 학사학위 취득후 10년 정도 일한 경험이 있다고 가정할 때 MIT 졸업생 평균연봉이16만7200불로 가장 높았다. 이어 하비머드 칼리지(16만6600불), 프린스턴대(16만1500불), 해군사관학교(16만100불), 스탠포드대(15만650

30년 고정 모기지 이자율이 6.60%로 하락했다. 프레디맥은 3월16일 현재 30년 고정 모기지금리가 6.60%를 기록, 지난주 6.73%에서 0.13%포인트 내렸다고 밝혔다. 모기지금리는 2022년 11월 7.08%로 고점을 기록한 후 내림세를 보이고 있다. <김기춘 기자>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