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LA에인젤스 투수 갑자기 은퇴 선언 "야구는 비즈니스, 재미 없다"

메이저리그 LA 에인젤스 불펜투수 타이 버트리(28)가 시즌이 시작되자마자 은퇴를 선언했다.

버트리는 3일 "야구가 게임이 아니라 비즈니스처럼 되어버려 더 이상 재미가 없다"고 은퇴이유를 밝혔다.

<곽성욱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6일 열린 2022년 남자 대학농구 토너먼트 8강전에서 듀크대와 빌라노바대가 각각 승리를 거두고 4강에 진출했다. 25일 강호 캔사스대와 노스캐롤라이나대가 각각 마이애미대와 세인트 피터스대를 상대로 4강 진출 위한 일전을 벌인다. <곽성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