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보>베벌리힐스 이태리 식당에 3인조 권총강도, 50만불짜리 손목시계 강탈

4일 오후 베벌리힐스의 고급 이태리 레스토랑에 권총강도가 들어 식사하던 여성 1명이 총에 맞아 부상을 입었다.

베벌리힐스 경찰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30분께 캐논 드라이브와 브라이튼 웨이에 있는 '일 파스타이오'(Il Pastaio) 식당 안에서 총격이 발생해 1명이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실려갔다.

경찰은 "강도들이 식당에 들이닥쳤고, 용의자 3명이 현장에서 도주했다"고 밝혔다. 총에 맞은 여성은 남자친구와 함께 식사를 하고 있었으며, 강도를 당한 남성은 보석상으로 무려 50만달러짜리 손목시계를 차고 있었다고 TMZ가 보도했다.

강도들은 남성의 손목시계를 강탈한 후 달아났다. 사건이 발생한 식당은 할리웃 연예인이 자주 찾는 식당으로 유명하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A카운티 가정집에서 86세 한인노인이 익사하는 비극이 발생했다. LA카운티 검시국에 따르면 지난 6월27일 다우니의 한 주택에서 허주찬(86)씨가 익사했다. 정확한 사고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허씨는 대동맥 협착증과 심혈관질환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곽성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