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기지 페이먼트 못낸 미국 홈오너 360만명, 4월 한달간 160만명 증가

22일 오전(LA시간) 현재까지 코로나 영향으로 모기지 페이먼트를 최소 한 차례 연체한 미국 내 홈오너가 360만명으로 조사됐다.

이날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지난 4월 한달동안 모기지 페이먼트를 연체한 홈오너는 160만명이 늘어 지금까지 총 360만명으로 증가했다. 현재 연방정부, 은행 등이 제공하는 페이먼트 유예 혜택을 받고 있는 주택소유주도 360만명 안에 포함됐다고 WP는 전했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미국 #1 은행은 JP 모건 체이스, 자산규모 3조300억불, 2위는 BOA

2020년 12월 말 현재 미국 최대은행은 JP모건 체이스로 총 자산규모는 3조300억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 전문사이트 뱅크레이트에 따르면 체이스에 이어 BOA가 2위(2조2600억달러), 웰스파고은행이 3위(1조7700억달러), 씨티그룹이 4위(1조6700억달러), US뱅코프가 5위(5447억달러)로 5위에 각각 올랐다. <곽성욱 기자>

연방 최저임금 시간당 15달러? 5일 상원서 부결, 바이든 임기 중엔 힘들어

연방상원이 연방 최저임금을 시간 당 15달러로 인상하자는 방안을 반대 58표, 찬성 42표로 부결시켰다고 더힐이 5일 보도했다. 민주당 의원 8명이 반대표를 던졌다. 그동안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 등 몇몇 진보성향 의원들은 연방 최저시급 인상 조항을 경기부양법안에 포함시키려고 노력했으나, 결국 수포로 돌아갔다. <김기춘 기자>

민주당, 연방 추가실업수당 주당 300달러로 줄인다, 지급 기간은 9월 말까지로

민주당이 상원에서 실업자들에게 주는 연방 추가실업수당을 주당 400달러에서 300달러로 줄이는 대신 지급기간을 8월 말에서 9월 말까지 한달 더 늘리는 조항을 다음 경기부양법안에 포함시켰다. 또한 실업자들이 지난해 받은 실업수당 중 첫 1만200달러에 대해서는 연방 소득세를 물리지 않기로 했다. 민주당은 소속 상원의원 50명 전원이 법안에 찬성표를 던져야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