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2년 한인 포함 프린스턴대 학생 3명, 교직원 1명 자살, 모두 정신건강 문제

한인학생을 포함, 명문 프린스턴 대학 학생 3명이 2022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프린스턴 알럼나이 위클리 온라인 버전에 따르면 지난해 자살한 학생들은 한인 저스틴 임, 중국계 재즈 챙, 이디오피아계 미스라크 에우네티 등이다. 이밖에 프린스턴 교직원 1명도 9월에 캠퍼스에서 자살했다.

이들 4명 모두 사망하기 전 정신건강 문제로 고통을 받아왔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VS, 월그린스 '먹는 낙태약' 3월부터 낙태 합법화된 주에서 판매

미국 사회의 가장 민감한 이슈 중 하나인 낙태와 관련, 미국 대형 약국체인 2곳이 '먹는 낙태약'을 팔기로 결정했다 3월1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미국 양대 약국 체인 업체인 CVS와 월그린스는 낙태를 합법화하는 주내 매장을 중심으로 이번 달부터 경구용 낙태약 '미페프리스톤'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두 업체 측은 모두 "연방식품의약청(FD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