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만나서 성관계 할까?" 라스베가스 30대 한인, 경찰 온라인 함정수사에 덜미

30대 한인남성이 미성년자를 꼬셔 성관계를 맺으려고 시도한 혐의 등으로 연방수사국(FBI)과 라스베가스 경찰국 합동수사팀에 의해 체포됐다.

라스베가스 리뷰 저널에 따르면 FBI와 라스베가스 경찰국은 이달 중순 온라인에서 수사관이 13세 소녀로 가장해 함정수사를 편 끝에 한인 유모(36)씨를 비롯한 11명을 아동상대 성범죄 혐의 등으로 검거했다. 용의자들은 13세 소녀인 척 행동한 수사관에게 오프라인에서 만나 성관계를 갖자고 제안하는 등의 범죄를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용의자 중에는 클라크 카운티에 있는 20대 초등학교 교감도 포함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11월15일 플로리다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세 번째 대권도전을 선언했다. 공화당과 민주당을 통틀어 처음 2024년 대선출마를 공식화했다. 이에 따라 미국 정치권은 일찌감치 대선모드로 접어들게 됐다. 트럼프에게 도전할 공화당 후보가 누가 될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기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