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버지니아주 페어팩스 카운티서 60대 한인남성 교통사고 사망

버지니아주 페어팩스 카운티에서 60대 한인남성이 교통사고로 숨졌다.

페어팩스 카운티 경찰에 따르면 지난 23일 2004년형 현대 액센트 승용차가 애버내티 코트 북쪽방향으로 가던 중 도로를 이탈하면서 나무를 들이받아 차량을 운전한 김재응(64*애난데일)씨가 사망했다. 김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던 중 숨을 거뒀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A동부 랜초 쿠카몽가 주택서 8세 여아*엄마 흉기에 찔려 피살, 할머니도 다쳐

7일 새벽 3시께 많은 한인들이 거주하는 LA동부 랜초 쿠카몽가의 가정집에서 8세 여아와 엄마가 흉기에 찔려 숨진 채로 발견됐다. 또한 아이의 할머니도 흉기에 찔려 부상을 입었다. 샌버나디노 카운티 셰리프국은 용의자와 피해자들은 서로 아는 사이일 가능성이 크다며 용의자 검거를 위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피해자들이 한인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최수진

<이런 일도>벤추라 카운티 앞바다서 서퍼끼리 충돌, 1명 사망

지난 6일 오후 1시30분께 벤추라 앞바다에서 서핑을 하던 남성 2명이 서로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해 1명이 사망했다. 벤추라 카운티 셰리프국은 사망한 남성은 51세로 제리 길훌로 신원이 밝혔다. 서퍼끼리 부딪혀 사람이 죽는 사고는 매우 드문 일이다. 사망자는 머리에 충격을 받고 숨졌다. <최수진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