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공화당 미셸 박 스틸, 가주 연방하원의원 당선 확정

공화당의 미셸 박 스틸 후보가 10일 48지구 캘리포니아주 연방하원의원에 당선됐다.

스틸 후보는 지난 3일 실시된 선거에서 50.9%를 득표해 49.1%를 얻은 민주당 현역의원 할리 라우다를 꺾고 연방하원에 입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라우다 의원은 10일 오전 패배를 인정했다.

이에 따라 뉴저지주 앤디 김 의원, 워싱턴주에서 당선된 한인-흑인 혼혈 매릴린 스트릭랜드, 미셸 박 스틸 등 최소 3명의 한인 연방하원의원이 탄생하게 됐다. 캘리포니아주 39지구에 출마한 영 김 후보가 간발의 차이로 민주당 현역의원을 앞서고 있어 당선 가능성이 높다. <곽성욱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VS, 월그린스 '먹는 낙태약' 3월부터 낙태 합법화된 주에서 판매

미국 사회의 가장 민감한 이슈 중 하나인 낙태와 관련, 미국 대형 약국체인 2곳이 '먹는 낙태약'을 팔기로 결정했다 3월1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미국 양대 약국 체인 업체인 CVS와 월그린스는 낙태를 합법화하는 주내 매장을 중심으로 이번 달부터 경구용 낙태약 '미페프리스톤'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두 업체 측은 모두 "연방식품의약청(FD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