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롱비치 주택서 한 남성, 룸메이트가 휘두른 칼에 찔려 사망

룸메이트 간의 언쟁이 끝내 살인을 불렀다. NBC방송은 28일 오전 롱비치의 한 주택에서 룸메이트 간 언쟁 도중 한명이 상대방이 휘두른 칼에 가슴을 찔려 현장에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숨진 남성은 현장에 경찰이 도착한 직후 경관에게 용의자가 누구인지 알려준 후 숨을 거뒀다. <최수진 기자>

28일 롱비치 주택서 한 남성, 룸메이트가 휘두른 칼에 찔려 사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