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가정집 뒷마당서 아버지와 딸 송전선 잘못 건드려 감전사

25일 새벽 LA지역의 한 가정집 뒷마당에서 50대 아버지와 20대 딸이 땅에 떨어진 송전선에 감전돼 목숨을 잃는 어처구니없는 참사가 발생했다. LAPD에 따르면 이른 새벽에 '쾅'하는 폭발소리가 나 잠에서 깬 아버지가 뒷마당으로 뛰어나갔고, 이어 딸이 따라갔다. 경찰은 두 사람의 사망과 관련,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중이다. <최수진 기자>

LA 가정집 뒷마당서 아버지와 딸 송전선 잘못 건드려 감전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