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에 본사 '치즈케이크 팩토리', 코로나 이후 손실규모 보고 안해 12만불 벌금

한인들도 많이 찾는 인기 식당체인 '치즈케이크 팩토리'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매주 600만달러의 손실을 기록했다는 사실을 연방증권거래위원회(SEC)에 보고하지 않은 혐의로 12만5000달러의 벌금을 물게 됐다고 OC 레지스터가 4일 보도했다. 이 식당은 샌퍼낸도밸리 칼라배서스에 본사가 있다. <곽성욱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