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대선후보 TV 토론회서 2분 답변 도중 상대방 마이크 끈다

오는 22일 오후 6시(LA시간) 테네시주에서 열리는 2차이자 마지막 대선후보 TV 토론에서 후보들이 2분동안 질문에 답변하는 동안 상대방의 마이크를 차단하는 조치가 시행된다. 한명이 발언하는 도중 상대방이 훼방을 놓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다. 대선후보토론위의 이 같은 조치에 대해 트럼프 캠프는 강력 반발하고 있으며, 바이든 캠프는 크게 환영하는 분위기다. <곽성욱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