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타대학 풋볼팀 스타 러닝백, 26일 텍사스주에서 총기사고로 사망

유타대학 풋볼팀의 스타 러닝백 타이 조단(19)이 26일 텍사스주에서 총기사고로 사망했다고 경찰이 밝혔다. 사고는 텍사스주 덴튼(Denton)에서 일어났다. 정확한 사고경위는 파악되지 않았으나, 이번 사고는 고의성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곽성욱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