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남가주 카지노들 "언제 다시 오픈할지 몰라요" 주민들 '한숨'

남가주 내 대부분 카지노들이 언제 문을 열지 결정을 못하고 있어 게임을 좋아하는 주민들의 한숨이 깊어지고 있다. LA데일리뉴스가 15일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산 마누엘, 모롱고, 팔라, 판타지 스프링스 등 한인들이 많이 찾는 LA 근교 카지노들은 코로나 확산으로 재오픈 시기를 확정하지 못하고 있다. 테메큘라 소재 페창가 카지노의 경우 6월1일 재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지만 확실한 건 아니다. <김기춘 기자>

남가주 카지노들 "언제 다시 오픈할지 몰라요" 주민들 '한숨'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