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화당 미셸 박 스틸, 가주 연방하원의원 당선 확정

공화당의 미셸 박 스틸 후보가 10일 48지구 캘리포니아주 연방하원의원에 당선됐다. 스틸 후보는 지난 3일 실시된 선거에서 50.9%를 득표해 49.1%를 얻은 민주당 현역의원 할리 라우다를 꺾고 연방하원에 입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라우다 의원은 10일 오전 패배를 인정했다. 이에 따라 뉴저지주 앤디 김 의원, 워싱턴주에서 당선된 한인-흑인 혼혈 매릴린 스트릭랜드, 미셸 박 스틸 등 최소 3명의 한인 연방하원의원이 탄생하게 됐다. 캘리포니아주 39지구에 출마한 영 김 후보가 간발의 차이로 민주당 현역의원을 앞서고 있어 당선 가능성이 높다. <곽성욱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