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지역에서 남편이 별거중인 아내 칼로 찔러 살해 후 도주, 끝내 체포

LA시 북쪽 샌타클라리타 지역 가정집에서 40대 백인남성이 별거중인 아내를 칼로 찔러 살해하고 도주했다가 경찰에 체포됐다. 졸지에 두 사람의 어린 자녀 3명은 부모를 잃게 돼 위탁가정에 맡겨질 것으로 보인다.

LA카운티 셰리프국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 15일 새벽에 발생했으며, 용의자는 살인을 저지른 후 피해자의 승용차를 몰고 달아났다. 피해자는 병원에서 사망하기 직전 별거중인 남편을 범인으로 지목한 것으로 알려졌다. 용의자는 15일 밤 10시께 체포됐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뉴저지주에 거주해온 29세 한인여성 신혜정씨가 로컬 하이스쿨에 등록해 4일간 고등학생처럼 지내다 학교에 발각돼 경찰에 인계됐다. 황당한 사건은 뉴 브런스윅(New Brunswick)에 있는 뉴 브런스윅 하이스쿨에서 발생했다. 신씨는 위조한 출생증명서로 이 학교에 학생으로 등록한 후 나흘간 클래스에 참석하는 등 고등학생처럼 지냈다. 대부분 선생들과 학생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