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은 아시안이 사고치는 해? 가주서 아시안 2명 총질로 18명 죽었다

2023년은 아시안들이 사고치는 해?

1월21일 남가주 몬테레이팍에서 베트남계 남성이 중국계 소유 댄스 스튜디오에서 총기를 난사해 11명을 살해하고 9명을 다치게 한 후 차 안에서 경찰과 대치극을 벌이다 머리에 총을 쏴 자살했다. 대부분 피해자는 아시안으로 밝혀졌다.

이어 1월23일에는 북가주 하프 문 베이의 농장 2곳에서 중국계 남성이 중국계 노동자 7명을 총격 살해하고 1명에게 부상을 입힌 혐의로 체포됐다.

아시안들 왜 이러나? 2023년 계묘년은 아시안들끼리 죽고 죽이는 해가 될 까봐 두렵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뉴저지주에 거주해온 29세 한인여성 신혜정씨가 로컬 하이스쿨에 등록해 4일간 고등학생처럼 지내다 학교에 발각돼 경찰에 인계됐다. 황당한 사건은 뉴 브런스윅(New Brunswick)에 있는 뉴 브런스윅 하이스쿨에서 발생했다. 신씨는 위조한 출생증명서로 이 학교에 학생으로 등록한 후 나흘간 클래스에 참석하는 등 고등학생처럼 지냈다. 대부분 선생들과 학생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