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플로리다주 흑인학생, 27개 대학에 지원해 100% 합격, 하버드*MIT*존홉 포함

플로리다주 파나마시티에 있는 루더포드 하이스쿨 12학년 흑인 남학생이 올 가을학기 대학입시에서 27개 대학에 지원해 27개 모두 합격하는 위업을 달성해 부러움을 사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18세 조나단 워커라는 학생이다. 워커가 합격한 대학 중에는 하버드, MIT, 존스홉킨스가 포함돼 있다.

최대 발생부수를 자랑하는 일간 USA투데이는 14일 워커의 스토리를 보도했는데 별 내용은 없다. 워커는 4년동안 학교 풋볼선수로 활약했고, 교내 사이언스 클럽 멤버로 활동했다.

워커가 합격한 대학들로부터 제안받은 장학금 총액은 400만불에 달한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대학 재정보조 극대화 팁-2>직장에서 한 두달 무급휴직 신청하라

일 안하고 한 두달 버틸 수 있는 현찰을 모아놨다면 직장에 한 두달 무급휴직 신청하는 것도 방법이다. 월 그로스로 5000불 번다고 치자. 두달 휴직하면 만불이 IRS에 보고되지 않아 올해 wage를 만불 줄일 수 있다. 고용주한테 요청하면 비용이 굳으니 "얼씨구나 좋다"하고 휴직을 허락할지 모르는 일이다. 믿져야 본전이니 일단 물어보라. 열라 일하기 싫고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