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상대로 미국 소비자들 집단소송, 남가주 연방법원에 소장 접수

소비자들이 남가주에서 현대차와 기아를 상대로 25일 집단소송을 제기했다.

이날 온라인 사이트 '클레임스 저널' 등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차량 결함으로 화재 발생 가능성이 있다는 이유로 오렌지카운티 산타애나 연방법원에 징벌적 손해배상을 요구하는 소장을 접수했다. 현대차와 기아는 지난 8일 2014∼2019년형 싼타페, 투싼, 스포티지, K900 등 약 48만5000대를 리콜했고, 결국 고객들의 집단소송으로까지 확대됐다.

<곽성욱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스타벅스 커피체인이 비고객의 매장 내 화장실 사용을 금지할 가능성이 커졌다. 회사 CEO가 한 메이저언론과 인터뷰에서 매장 내 화장실을 고객이 아닌 사람들에게 오픈하지 않을 수도 있다고 밝혔기 때문이다. 회사측은 고객들의 안전 확보를 위해 이 같은 조치를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기춘 기자>

애플이 6월6일 2022 세계개발자컨퍼런스(WWDC) 키노트에서 새로운 고성능 컴퓨터용 프로세서 M2칩, 아이폰 운영체제인 iOS16, M2칩을 탑재한 새 맥북에어와 13인치 맥북프로, 새 맥북 운영체제인 맥OS벤추라, 새로운 선구매 후지불 시스템인 애플페이 레이터, 새 애플워치 소프웨어인 워치OS9 등 신제품을 대거 공개했다. 애플 팬들이 좋아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