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대기업들 '샌드위치' 신세, 조지아주 개정선거법 관련 한쪽 편 들어야

미국 대기업들이 샌드위치 신세로 전락했다.

최근 발효된 조지아주 개정 선거법과 관련, 민주당 또는 공화당 중 한쪽 편을 들어야 할 상황에 처했기 때문이다.

기업들이 중립을 지키면 민주당과 공화당 지지자 모두로부터 보이코트를 당할 위험에 처해 있다. 정말 웃기는 일이다.

따라서 기업들은 민주당 쪽수가 많은지, 공화당 쪽수가 많은지 계산기를 열심히 두드리고 있다. 민주당 세력이 조지아주 개정 선거법이 흑인들의 투표권을 제한한다고 주장하자, 공화당 세력은 말도 안되는 소리라고 반박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미국에서 공화당 쪽수가 더 많다. 조지아주 개정 선거법을 반대하는 기업들을 범 보수세력이 보이코트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11월15일 플로리다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세 번째 대권도전을 선언했다. 공화당과 민주당을 통틀어 처음 2024년 대선출마를 공식화했다. 이에 따라 미국 정치권은 일찌감치 대선모드로 접어들게 됐다. 트럼프에게 도전할 공화당 후보가 누가 될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기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