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스턴에서 흑인여자가 한인 미용재료상 업주 폭행, 코뼈 부러지는 중상 입혀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인 지난 17일 휴스턴 인근 한인운영 미용재료상에 흑인여성들이 들어가 한인 여성업주를 폭행하고 아시안을 증오하는 폭언을 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사건당일 흑인여성 5명이 정 김씨가 운영하는 ‘업타운 뷰티 서플라이’에 들어가 그중 한명이 가발 진열대를 밀쳐 쓰러트리는 등 행패를 부리자, 김씨는 이들에게 밖으로 나가 달라고 요청했다.

이 순간 흑인여성 한명이 김씨의 얼굴을 최소 8번 주먹으로 때렸다.

김씨는 코뼈가 부러지고, 코피가 터지는 중상을 입었다. 부상 정도가 심각해 김씨는 수술을 받아야 할 상황에 처했다.

5명 중 2명은 결국 해리스 카운티 검찰에 의해 폭행 등의 혐의로 기소됐다. 용의자들은 업소 안에서 김씨에게 “키 작은 아시안 소녀야, 너는 흑인들에게 가발을 팔아선 안 돼”라는 등 인종차별적 폭언까지 한 것으로 밝혀졌다. 검찰이 용의자들을 대상으로 증오범죄 혐의를 적용할지 여부는 불확실하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11월15일 플로리다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세 번째 대권도전을 선언했다. 공화당과 민주당을 통틀어 처음 2024년 대선출마를 공식화했다. 이에 따라 미국 정치권은 일찌감치 대선모드로 접어들게 됐다. 트럼프에게 도전할 공화당 후보가 누가 될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기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