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인근 캄튼 공장지대에서 대형화재, 한인관광사 투어버스 여러대 불에 타

26일 새벽 캄튼 공장지대에서 대형화재가 발생해 인근 주차장에 세워둔 LA 한인관광사 투어버스 7~8대가 불에 탄 것으로 알려졌다. 여러 비즈니스들도 큰 피해를 입었다. 캄튼 소방국에 따르면 이날 새벽 4시30분께 불이 나기 시작했으며, 화재는 약 4시간 뒤에 진화됐다. <최수진 기자>

#########

****미국경제신문은 버스들이 불에 타는 피해를 입은 한인관광사 이름은 밝히지 않습니다. 로컬TV 등이 뉴스시간에 방영 한 화재당시 비디오를 보면 불타는 버스에 여행사 이름이 선명하게 노출되어 있습니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뉴저지주에 거주해온 29세 한인여성 신혜정씨가 로컬 하이스쿨에 등록해 4일간 고등학생처럼 지내다 학교에 발각돼 경찰에 인계됐다. 황당한 사건은 뉴 브런스윅(New Brunswick)에 있는 뉴 브런스윅 하이스쿨에서 발생했다. 신씨는 위조한 출생증명서로 이 학교에 학생으로 등록한 후 나흘간 클래스에 참석하는 등 고등학생처럼 지냈다. 대부분 선생들과 학생들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