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AP 시험, 학교 또는 집에서 보는 옵션 준다, 디지털 버전도 3시간짜리 시험

올해 칼리지보드 AP 시험은 각 지역 별, 학교별 상황에 따라 교실에서 보거나, 집에서 온라인으로 치를 수 있게 됐다.

교육 전문사이트 에드서지(Ed Surge)에 따르면 2021년도 AP시험은 한 과목 시험이 5월 초부터 6월 중순까지 세 차례 실시되며, 학생들은 학교가 대면수업을 제공할 경우 교실에서, 온라인 수업만 제공할 경우 집에서 시험을 각각 볼 수 있다. 디지털 버전 시험을 보더라도 축소된 버전이 아닌 3~4시간짜리 풀 버전을 봐야 한다. 그러나 38개 과목 중 외국어와 음악 이론(music theory) 등 9개 과목 시험은 온라인 버전으로 제공되지 않는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올 가을학기 大學入試, 최소 1650개 대학 SAT 점수 요구 안해

올 가을학기 대학입시에서 미국 내 최소 1650개 대학이 SAT와 ACT 점수를 옵셔널로 지정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명단에는 하버드, 스탠포드 등 대부분 명문사립대가 포함됐다. 주요 대학들의 테스트 옵셔널 정책은 내년 가을학기 입시 때도 이어질 전망이다. <최수진 기자>

LAUSD 교사노조, "교실로 돌아갈까, 말까" 회원 찬반투표 곧 실시

LAUSD 교사노조가 학교 대면수업이 의무화 될 경우 교실로 돌아갈 것인지에 대한 노조 회원 찬반투표를 실시하기로 했다고 LA 데일리뉴스가 지난 19일 보도했다. 가주 및 LA카운티 정부 등이 학교 정상화를 위해 각종 규제를 완화하는 가운데 교사노조는 교사를 비롯한 모든 교직원들이 백신접종을 받아야만 교실로 돌아갈 것이라는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다. <곽성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