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CLA 근처에서 여성 23명 성추행한 30대 한인남성 체포

UCLA 인근 동네를 휘젓고 다니며, 23명의 여성들을 상대로 성추행 범죄를 저지른 30대 한인남성이 경찰의 함정수사 끝에 쇠고랑을 찼다. LAPD는 지난 15일 웨스트우드 지역에서 한인 데릭 김(32)씨를 연쇄 성추행 혐의로 체포했다고 16일 발표했다. 김씨는 혼자 있는 여성에게 뒤에서부터 접근해 젖가슴 또는 엉덩이를 만지고 달아나는 수법으로 범행을 저질렀다고 경찰은 밝혔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A카운티 가정집에서 86세 한인노인이 익사하는 비극이 발생했다. LA카운티 검시국에 따르면 지난 6월27일 다우니의 한 주택에서 허주찬(86)씨가 익사했다. 정확한 사고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허씨는 대동맥 협착증과 심혈관질환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곽성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