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가주 일부 업소들 "우린 영업 계속 한다" 가주정부 셧다운 명령 대놓고 거부

요식업계를 중심으로 남가주 곳곳에서 일부 비즈니스들이 6일 밤부터 시행에 들어간 가주정부의 특정 비즈니스 셧다운 명령을 따르지 않고 영업을 계속할 것이라고 OC레지스터가 6일 보도했다.

향후 3주 동안 정상영업을 못하면 생존이 어려울 것이라고 판단한 식당, 와이너리, 미용실 등 일부 업소들은 뉴섬 주지사의 명령은 비즈니스를 죽이는 처사라고 강력 비난하며, 계속 영업을 하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연소득 3만불 이하 가주 4인가족, 연방*주정부로부터 공돈 1만4000불 받는다

만약 캘리포니아주에 거주하며, 어린 자녀 2명(4세 딸, 2세 아들)을 둔 저소득층(연 가구소득 3만불 이하) 주민이라면 연방정부, 주정부로부터 얼마의 공돈을 받을까. 계산기 한번 두드려보자. *연방정부 공돈=남편 1400불 + 아내 1400불 +4세 딸 1400불 +2세 아들 1400불. 합계 5600불. *연방정부 차일드택스 크레딧(2021년 한해동안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