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차 수난시대? 기아차도 엔진결함으로 미국서 29만5000대 리콜

현대차에 이어 기아차도 엔진 결함으로 인한 화재위험 등을 이유로 미국에서 29만5000대의 차량을 리콜한다고 AP통신이 5일 보도했다.

리콜 대상 차량은 2012~13년형 쏘렌토, 2012~15년형 포르테, 2011~13년형 옵티마 하이브리드, 2014~15년형 쏘울, 2012년형 스포티지 등이다. 기아차는 내년 1월27일부터 해당차량 소유주들에게 리콜을 통보할 것으로 전해졌다.

<곽성욱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1조9000억불 경기부양법안 상원서 토론 시작, 민주당 "주말까지 통과 목표"

연방상원이 1조9000달러 규모의 경기부양법안에 대한 토론을 시작하기로 4일 표결을 통해 결정했다. 민주당 상원의원 50명 전원이 찬성했지만, 공화당 50명 모두 반대하면서 50대50 동률이 돼 민주당의 카말라 해리스 부통령이 1표를 행사해 51대50으로 가까스로 통과됐다. 민주당 지도부는 늦어도 이번 주말까지 상원에서 법안을 통과시킨다는 방침이다. <곽성

30년 고정 모기지금리 3.02%, 작년 여름 이후 처음 3% 돌파

30년 고정 모기지금리가 지난해 여름 이후 처음으로 3%를 넘어섰다. 국책 모기지관 프레디맥은 30년 고정 모기기금리가 3.02%를 기록했다고 4일 발표했다. 15년 고정 모기지금리는 2.34%로 일주일 전 금리에서 변동이 없었다. <곽성욱 기자>

연소득 개인 8만불, 부부 16만불이면 1400불 현금 한푼도 못받는다

일인당 1400달러의 3차 연방정부 현금을 받게 될 미국인 수가 확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바이든 정부와 연방상원 민주당은 연 조정총소득(AGI)이 개인은 8만달러, 부부는 16만달러 이상 되면 현금을 한푼도 받지 못하도록 하는 조항을 포함시키기로 합의했다고 언론들이 3일 보도했다. AGI가 개인 7만5000달러, 부부 15만달러 이하면 현금을 100% 받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