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D가 타주민*외국인에게 10억불 실업수당 지급? 가주 검사장들 가능성 제기

캘리포니아 주정부가 10억달러 이상 규모의 실업수당을 타주민과 외국인들에게 지급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검사장들의 주장이 나와 파장이 일 것으로 보인다.

4일 KTLA 방송에 따르면 리버사이드*샌디에고 등 주내 9개 카운티 검사장들은 사기성 클레임으로 인해 가주정부가 10억달러가 넘는 실업수당을 타주민과 외국인에게 지급했다는 미확인 제보가 접수됐다며, 개빈 뉴섬 주지사에게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