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부부, 1일 밤 코로나 확진판정---우려가 현실로

우려가 현실이 됐다.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1일 밤 10시께(LA시간)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CNN이 브레이킹 뉴스로 보도했다.

트럼프는 검사결과가 나온 직후 트윗을 통해 "나와 멜라니아가 코로나 확진판정을 받았다. 곧바로 자가격리 및 회복절차에 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부부는 백악관 보좌관인 호프 힉스가 1일 확진판정을 받은 후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었다. 힉스는 지난달 29일 클리블랜드에서 열린 TV 토론과 30일 미네소타주에서 열린 선거유세에 트럼프 대통령과 동행했었다. 트럼프의 코로나 확진은 불리한 판세를 뒤집기 위한 기가막힌 '쇼'일까, 아니면 재선가능성을 0로 만드는 치명타일까. 정말 궁금하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보>50만불짜리 시계 털린 보석상 "시계 되찾는데 도움주면 5만불 주겠다"

지난 4일 베벌리힐스의 고급 이태리 식당에서 50만불짜리 손목시계를 3인조 권총강도에게 강탈당한 피해자<3월4일 미국경제신문 1보 보도>가 시계를 되찾는데 도움을 주는 시민에게 5만달러의 상금을 주겠다고 5일 밝혔다. 시계를 빼앗긴 피해자는 식당 건너편에서 보석상을 운영하는 셰이 벨하센으로 밝혀졌다. 벨하센이 빼앗긴 시계는 매우 보기 드문 로즈골드 컬러의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