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미은행 2분기 순익 920만불, 주당 30센트, 어려운 환경 속 선방

한미은행(행장 바니 이)은 지난 2분기 920만달러의 순익(주당 30센트)을 올렸다고 발표했다.

직전 1분기의 240만달러, 2019년 2분기의 270만달러보다 크게 증가한 액수다.

바니 이 행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 대출이 활기를 띄었고, 예금도 늘었다"고 말했다.

<곽성욱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고정 모기지금리가 2주 연속 하락했지만 여전히 20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매물로 나온 주택 수는 4개월 연속 감소해 매수자들은 전례 없는 어려움을 겪고 있다. 11월9일 폭스비즈니스와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국책 모기지기관 프레디맥은 30년 만기 고정 모기지 금리가 이번 주 7.5%를 기록, 지난주의 7.76%에 비해 떨어졌다고 밝혔다

2022년 한해동안 미국 내 차량 절도가 전년 대비 10%가량 증가했다는 정부 통계가 발표됐다. 10월 17일 폭스비즈니스에 따르면 연방수사국(FBI)은 범죄통계 발표를 통해 2022년 차량 절도가 전년 대비 10.9% 늘어나 100만대에 근접했다고 밝혔다. 또 지난해 차량 절도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사람이 7만명에 가까웠고, 이 가운데 남성이 78.3%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