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한인타운 아파트에 침입한 권총강도, 피해자가 휘두른 칼에 찔려 사망

지난 26일 LA 한인타운 윌셔가에 있는 아파트에서 20대 남성이 무장강도 행각을 벌이던 중 피해자가 휘두른 칼에 찔려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LAPD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25분께 3033 윌셔가의 한 아파트에 20대 강도가 침입, 30대 추정 남성을 상대로 강도행각을 벌이던 중 권총을 발사, 피해자가 총에 맞았다. 총에 맞은 피해자는 칼로 강도를 찔렀으며 강도는 현장에서 즉사했다. 피해자가 정확히 어디에 총을 맞았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칼에 찔린 피해자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퇴원했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욕 바가지로 먹는 USC, 5월 졸업식 외부인사 연설 줄줄이 취소

USC가 5월에 열리는 졸업식에서 모든 외부 스피커들의 연설을 취소했다. 며칠 전 수석졸업생으로 선정된 무슬림 여학생 아스나 타바섬(사진)의 졸업생 대표연설을 취소한 후 잡음이 일자 후속조치를 취한 것이다. 타바섬은 남아시아 출신으로 SNS에 이스라엘을 혐오하는 글을 수차례 올려 유대인 커뮤니티가 강력 반발, 결국 대학당국이 타바섬의 연설을 취소화기에 이르

이스라엘, 이란 본토 새벽 공습, 대규모 전쟁 일어나나

이스라엘이 4월19일(현지시간) 이란의 보복 공습에 맞서 이란 본토에 대한 재보복을 감행했다. 이란이 시리아 내 자국 영사관 공격에 대한 보복으로 지난 4월13일밤 이스라엘에 대규모 심야 공습을 단행한지 6일만이다. 이스라엘이 미국 등 국제사회의 만류에도 재보복에 나서고 이스라엘의 재보복시 이란도 '거대하고 가혹한 응징'을 공언한 만큼, 보복의 악순환 움직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