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카고 뺨치는 무법천지' 미니애폴리스, 27일 새벽 또 총격 1명 중상

미니애폴리스에서 27일 새벽 총격사건이 발생해 1명이 중상을 입었다.

로컬 ABC 방송에 따르면 이날 새벽 12시34분께 미니애폴리스 시내 6가 스트릿 노스에서 총격이 발생, 1명이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용의자는 경찰이 현장에 도착하기 전에 도주했다. 피해자는 병원으로 수술을 받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조지 플로이드 사망사건 이후 미니애폴리스에서 총격사건이 폭증하고 있어 시 전체가 무법천지가 되고 있다는 지적이다. 이런데도 미니애폴리스 시의회는 며칠 전 경찰국을 해체하는 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11월15일 플로리다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세 번째 대권도전을 선언했다. 공화당과 민주당을 통틀어 처음 2024년 대선출마를 공식화했다. 이에 따라 미국 정치권은 일찌감치 대선모드로 접어들게 됐다. 트럼프에게 도전할 공화당 후보가 누가 될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기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