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실업률 13.3%, 일자리 250만개 창출, 반 트럼프 세력 '울상'

미국의 5월 실업률이 예상을 뒤엎고 13.3%로 떨어졌다.

5일 언론들에 따르면 미국 실업률은 지난 4월 14.7%로 치솟았으나, 5월에는 1.4%포인트 하락한 13.3%를 기록했다.

5월 한달동안 미국에서 250만개의 일자리가 생겨났다. 코로나 속 각 주별로 경제정상화가 가속화되면서 일자리가 창출됐다는 분석이다. 이날 양호한 경제지표가 발표되자 주류 미디어를 비롯한 반 트럼프 세력들은 울상을 짓고 있다. <김기춘 기자>


조회 16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아마존, 약국사업 진출, 45개주에서 처방약 집으로 배송

아마존의 끝없는 문어발 식 확장이 계속되고 있다. 아마존이 새롭게 약국사업에 진출했다고 언론들이 17일 보도했다. 처방약을 집으로 배달해주는 서비스다. 아마존 프라임 회원은 무료로 배송받을 수 있다. 18세 이상이면 45개주에서 아마존 약국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최수진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