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인 41% "1년 안에 경제 좋아질 것", 40%는 "더 나빠질 것"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021년에 경제가 좋아질 것이다. 나를 믿어달라"고 말했다.

11월 대선에서 자신에게 한 표를 부탁한 것이다.

KTLA가 AP 여론조사 결과를 인용해 24일 보도한 데 따르면 미국인의 41%는 향후 1년 내 경제상황이 개선될 것으로 보고 있으며, 40%는 오히려 더 나빠질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공화당 지지자는 62%는 1년 안에 경제가 더 좋아질 것이라고 답했고, 민주당 지지자의 56%는 경제가 더 나빠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현재 미국인의 49%는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 경제를 잘 관리하고 있다"고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 결과는 트럼프 대통령 입장에서는 그리 나쁜 성적표는 아니다. 11월 대선이 해볼 만한 싸움이 될 것이라는 자신감을 얻을 수 있다.

바이든은 며칠 전 "대선에서 나를 찍을지, 트럼프를 찍을지 고민한다면 흑인이 아니다"라는 실언을 해 수습에 곤욕을 치르고 있다. 민주당이 흑인들의 지지를 당연시한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공화당은 재빨리 100만달러를 투입해 바이든의 실언을 SNS를 통해 집중 부각시키고 있다. 공화당은 흑인 표의 14~15% 정도를 얻으면 대선에서 쉽게 승리할 것으로 보고 있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6일 LA 포터랜치 교차로에서 대형 교통사고, 운전자 1명 사망

6일 오후 2시40분께 LA 다운타운 북쪽 샌퍼낸도 밸리 포터랜치 지역에서 교통사고가 발생해 1명이 사망했다. LAPD 밸리교통국에 따르면 사고는 포터랜치 지역 교차로에서 차량 한대가 빨간 신호를 무시하고 직진하다 다른 차량과 충돌하면서 일어났다. 사고로 신호를 무시하고 달린 차량 운전자가 현장에서 숨졌다. <최수진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