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PP 신청서 작성해주는 CPA*변호사, 수수료는 렌더에게 청구해야

요즘 비즈니스 오너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는 급여보호 프로그램(PPP) 융자를 신청할 때 변호사나 CPA가 신청서 작성을 도와주면 업주는 수수료를 안 내도 된다.

연방 규정상 변호사나 CPA 등 전문직 종사자가 PPP 신청서를 작성하거나 은행에 제출하면 신청자의 '에이전트'가 되기 때문에 신청자가 아닌 금융기관에 수수료를 청구해야 한다. 일부 CPA, 변호사들은 비즈니스들의 절박한 사정을 악용해 PPP 신청서를 작성해주고, 비싼 수수료를 요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곽성욱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스타벅스 커피체인이 비고객의 매장 내 화장실 사용을 금지할 가능성이 커졌다. 회사 CEO가 한 메이저언론과 인터뷰에서 매장 내 화장실을 고객이 아닌 사람들에게 오픈하지 않을 수도 있다고 밝혔기 때문이다. 회사측은 고객들의 안전 확보를 위해 이 같은 조치를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기춘 기자>

애플이 6월6일 2022 세계개발자컨퍼런스(WWDC) 키노트에서 새로운 고성능 컴퓨터용 프로세서 M2칩, 아이폰 운영체제인 iOS16, M2칩을 탑재한 새 맥북에어와 13인치 맥북프로, 새 맥북 운영체제인 맥OS벤추라, 새로운 선구매 후지불 시스템인 애플페이 레이터, 새 애플워치 소프웨어인 워치OS9 등 신제품을 대거 공개했다. 애플 팬들이 좋아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