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방정부 경기부양 지원금은 과세소득 아니다, 세금 걱정할 필요 없어


올해 미국인들이 연방정부로부터 받은 경기부양 지원금(stimulus payment)은 과세소득이 아니라고 IRS가 밝혔다.

이에 따라 미국인들은 받은 돈에 대한 세금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 시민권자와 영주권자로 해마다 세금보고를 차질 없이 했고, 연 조정총소득 7만5000달러 이하인 개인은 일인당 1200달러, 부부 조정총소득 15만달러 이하면 2400달러를 각각 받는다. 또 17세 미만 자녀 한명당 500달러를 추가로 받는다.


<최수진 기자>


조회 15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아마존, 약국사업 진출, 45개주에서 처방약 집으로 배송

아마존의 끝없는 문어발 식 확장이 계속되고 있다. 아마존이 새롭게 약국사업에 진출했다고 언론들이 17일 보도했다. 처방약을 집으로 배달해주는 서비스다. 아마존 프라임 회원은 무료로 배송받을 수 있다. 18세 이상이면 45개주에서 아마존 약국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최수진 기자>

© 2020 BIZNEWSUSA 미국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미국경제신문 콘텐츠를 무단복제(Copy&Paste) 해서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경제신문 임직원은 주요 한인신문 종이 및 디지털 버전을 매일 모니터 할 것입니다. 개인 및 한인 언론사들의 주의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