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주 한인 경찰관, '부당 해고' 주장하며 연방법원에 경찰국 상대 소송 제기

조지아주 사반나에서 경찰관으로 근무해온 한인남성이 부당한 해고를 당했다며 최근 사반나 경찰국과 시를 상대로 연방법원에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

현지 TV방송에 따르면 연방법원에 접수한 소장에서 다니엘 강 경관은 "경찰국 내 인력 및 장비와 관련된 문제를 제기했다는 이유로 경찰국장이 나를 부당하게 해고했다"고 주장했다. 강 경관으로부터 소송을 당한 로이 민터 사반나 경찰국장은 강 경관을 해고한 것을 자랑했으며, 강 경관 앞에서 "나는 맘대로 너를 해고할 수 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 경관은 지난해 8월 해고됐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11월15일 플로리다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세 번째 대권도전을 선언했다. 공화당과 민주당을 통틀어 처음 2024년 대선출마를 공식화했다. 이에 따라 미국 정치권은 일찌감치 대선모드로 접어들게 됐다. 트럼프에게 도전할 공화당 후보가 누가 될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기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