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크라멘토 아시안 가정의 33%만 K~12 자녀 등교 허락, 타인종은 50% 이상

북가주 새크라멘토시티 교육구 학교에 다는 자녀를 둔 아시안 가정의 3분의1만 아이의 등교를 허락했다고 일간지 새크라멘토 비가 13일 보도했다.

그러나 백인가정의 71%, 흑인가정의 55%, 히스패닉 가정의 52%가 자녀의 등교를 허락, 아시안과는 반대 현상을 나타냈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캘리포니아주 주민 60% "올 가을에 공립학교들 100% 정상화 안될수도" 우려

캘리포니아 주민 5명 중 4명은 팬데믹으로 학생들이 집에서 원격수업을 받으면서 영어미숙 학생 및 저소득층 학생들이 학업에서 뒤쳐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성인 10명 중 6명은 올 가을학기에 학교들이 100% 정상화 되지 않을 수도 있다고 우려하고 있다. 이는 캘리포니아 공공정책연구소가 최근 가주민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드러났다

한인 4명 맹활약 LA 그라나다힐스 차터 고교, 또 전국 고교학력경시대회 우승

많은 한인학생이 다니는 LA 샌퍼낸도밸리 그라나다힐스 차터 하이스쿨이 전국 10종 고교학력경시대회 챔피언에 올랐다. 학교 역사상 8번째 전국대회 우승이다. 주전선수 8명 중 4명이 한인이다. 한인멤버는 클로이 현, 유니스 최, 저스틴 김, 조슈아 최 등이다. 그라나다힐스 차터스쿨은 미국에서 가장 규모가 큰 차터스쿨로 TK~12학년이 있다. 무려 4000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