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가주 고등학교 교실에 나치 깃발 내걸려, 해당 교육구 선생 조사 착수

북가주 고등학교 교사가 교실에 나치 깃발을 걸어놓은 혐의로 교육구의 조사를 받고 있다.

19일 새크라멘토 비에 따르면 산후안 통합교육구는 한 고등학교 교실에 나치 깃발이 걸려있다는 제보를 접수하고 해당 교사를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최수진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캘리포니아주 상원, UC 9개 캠퍼스 타주 출신 신입생 10%로 줄이는 방안 추진

캘리포니아주 상원이 2022년 가을학기부터 앞으로 10년동안 UC의 타주 출신 신입생을 전체의 10%로 제한하는 야심찬 플랜을 추진하고 있다. 너무 많은 주내 지원자들이 입학을 거절당하고 있기 때문이다. 상원의 방안이 현실이 되면 매년 4600명의 가주 출신 학생들이 추가로 UC 9개 캠퍼스에 진학할 수 있게 된다. <최수진 기자>

LAUSD, 가을학기 100% 정상수업 한다

LA통합교육구(LAUSD)는 올 가을학기 모든 K-12 학년 학교들은 100% 정상수업을 할 것이라고 24일 밝혔다. LAUSD는 전국에서 두 번째로 규모가 큰 교육구이다. <최수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