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공화당, 최소 34개주 의회에서 폭력시위 강력처벌 법안 발의 또는 통과

공화당이 최소 34개주 의회에서 폭력시위를 벌일 경우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했거나 이미 통과시켜 민주당이 반발하고 있다고 폴리티코가 21일 보도했다.

공화당이 인종차별 및 경찰의 과잉진압 등에 항의하는 시민들의 시위를 막으려고 한다는 게 민주당의 주장이다.

앞으로 공화당이 주의회, 주지사를 장악한 주들은 불법 시위에 강력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김기춘 기자>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뉴저지주에 거주해온 29세 한인여성 신혜정씨가 로컬 하이스쿨에 등록해 4일간 고등학생처럼 지내다 학교에 발각돼 경찰에 인계됐다. 황당한 사건은 뉴 브런스윅(New Brunswick)에 있는 뉴 브런스윅 하이스쿨에서 발생했다. 신씨는 위조한 출생증명서로 이 학교에 학생으로 등록한 후 나흘간 클래스에 참석하는 등 고등학생처럼 지냈다. 대부분 선생들과 학생들은

bottom of page